"실종 교사 가족 및 조기 귀국 교사 심리치료·상담 지원"

(세종=연합뉴스) 이효석 기자 = 교육부는 충남 지역 교사 4명이 네팔 히말라야 안나푸르나에서 눈사태로 실종된 사고에 관해 상황점검단을 구성했다고 20일 밝혔다.

상황점검단은 정종철 교육안전정보국장이 단장을 맡았으며, 학교안전총괄과장·교원정책과장·교원양성연수과장·교육국제화담당관·홍보담당관이 참여한다.

교육부는 실종된 교사 전원이 최대한 빨리 구조될 수 있도록 외교부 등과 공조할 방침이다.

실종 교사 가족과 조기 귀국한 교사들이 안정을 찾을 수 있도록 심리치료·상담도 지원할 계획이다.

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이날 오전 충남도교육청 사고상황본부를 방문해 교육청 관계자들과 합동점검회의를 한다. 유은혜 장관 "외교부와 협력해 필요한 지원 다 할 것" / 연합뉴스 (Yonhapnews)[https://youtu.be/O99vxiQ4HAE]

hyo@yna.co.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