(서울=연합뉴스)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17일 일부 언론의 일본판 기사를 겨냥해 "일본 내 혐한 감정의 고조를 부추기는 매국적 제목"이라며 강력히 비판했습니다.
조 수석은 이날 페이스북에 15일 방송된 MBC 시사프로그램 '당신이 믿었던 페이크' 방송화면을 캡처해 게시하면서 "(프로그램에) 소개된 조선일보 및 중앙일보 일본판 제목"이라고 소개했는데요.
조 수석은 "혐한 일본인의 조회를 유인하고 일본 내 혐한 감정의 고조를 부추기는 제목을 뽑은 사람은 누구인가"라며 "어느 경우건 이런 제목 뽑기를 계속할 것인가"라고 지적했습니다. 영상으로 확인하시죠.
<편집 : 전석우>
<영상 : 연합뉴스TV>

(끝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