(서울=연합뉴스) 엠넷 오디션 프로그램 '프로듀스 엑스(X) 101'(이하 '프듀X') 투표수 조작 의혹이 엠넷의 또 다른 오디션 경연 '아이돌학교'로 옮겨가면서 해당 프로그램에 대한 팬들의 고소·고발 움직임이 일고 있습니다.
'아이돌학교' 시청자로 구성된 진상규명위원회는 26일 인터넷 커뮤니티 디씨인사이드 '아이돌학교' 갤러리에 성명문을 올리고 "2년이 다 되어가는 시간이 흘렀지만 잘못된 사실관계를 바로잡기 위한 법적 절차를 시작하려 한다"고 밝혔다.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겠습니다.

<편집 : 이혜림>
<영상 : 연합뉴스TV, 통통TV>

(끝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