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드루킹 댓글 조작 공모' 혐의로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김경수 경남지사가 오늘(14일)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항소심 결심 공판에 출석했습니다.

김 지사는 공판에 앞서 기자들에게 "킹크랩 시연도, 불법적인 공모도, 그 어떤 불법도 없었다"며 "끝까지 최선을 다해 진실의 순간을 마주할 수 있게 노력하겠다"는 소감을 피력하고 법정으로 향했습니다.

직접 들어보시겠습니다.

[영상취재 : 정진우]
[영상편집 : 이현우]

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: 카톡/라인 jebo23

(끝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