주말인 오늘 비교적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.

심한 추위가 없어서 바깥활동 하는데 큰 불편함은 없었는데요.

예년 이맘때 서울 낮 기온이 1.8도 정도인데 현재 기온 5.6도 나타내면서 평년 기온을 크게 웃돌고 있습니다.

추위가 주춤하나 싶으면 어김없이 불청객 미세먼지가 날아듭니다.

말썽이던 먼지가 해소가 되면서 지금은 공기질을 회복했지만, 휴일인 내일은 오늘보다도 상황이 더 악화 되면서 전국 공기질 나쁨 수준이 예상 되고요.

일부 지역은 일시적으로 매우나쁨 단계까지 오르겠습니다.

호흡기 건강 잘 챙겨 주시길 바랍니다.

동풍의 영향으로 동해안 지역과 일부 영남 지역은 눈이나 비가 내리고 있는데요.

오늘 오후까지 조금 더 이어지겠습니다.

내린 눈과 비로 인해서 길이 미끄러운 곳들이 있을 수 있습니다.

교통안전에도 유의 하셔야겠습니다.

자세한 내일 아침 기온 살펴보면 서울 영하 2도, 청주 영하 2도, 대구는 영하 1도로 출발하겠고요.

내일 낮 최고기온은 서울 5도, 안동 6도, 부산은 10도까지 오르겠습니다.

내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낮부터 오후까지 수도권과 강원 영서 지역은 눈비 소식이 들어 있고요.

설 연휴가 있는 다음 주에도 심한 추위는 없을 것으로 전망 됩니다.

날씨 전해드렸습니다.

(강지수 기상캐스터)

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: 카톡/라인 jebo23

(끝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