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슈 돋보기

강제징용 판결

강제징용 판결
강제징용 판결

일제 강제징용 피해자들이 일본 기업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청구 소송이 소송 제기 후 13년8개월 만에 피해자들의 승소로 마무리됐다. 일본 법원에서는 인정되지 않았던 강제징용 피해자들의 배상청구권을 우리나라 대법원이 전원합의체 판결로 인정하면서 징용 피해자들의 유사 소송이 이어질 전망이다.

  • 日, '조선업계 정부 지원' 한국 WTO에 정식 제소

  • 정부, '징용배상 판결' 민간 의견 수렴 착수(종합)

  • 외교차관 "기록유산해석 왜곡 말아야"…日징용 강제성 부정 견제

  • 아베, 오사카 한일친선행사에 축사 안보내…징용판결 때문?

  • 영정들고 갔는데…징용피해자 변호인 '문전박대'한 신일철주금(종합)

  • 日관방 "소송 대상 한국내 일본 기업과 긴밀한 연대"

  • 징용배상 '모르쇠' 日신일철주금, 한국 변호인단 '문전박대'

  • 北매체, '징용판결' 거듭 거론…"日죄악 천백배로 배상받을것"

  • "신일철주금 징용 손해배상 의사 없다면 압류 절차 진행하겠다"

  • 日 시민단체, 강제동원문제 해결 위해 뭉쳤다…"지금이 기회"

  • '강제성' 부인하는 日, 징용대신 '한반도출신 노동자' 공식 사용

  • 北신문, 韓대법원 강제징용 배상판결 반발 日겨냥 "후안무치"

  • "日, 韓징용판결 국제사법재판소에 단독 제소…대사소환은 안해"

  • 양승태 사법부 징용소송 봉쇄시도 "파기환송→조정, 시효넘기자"

  • 日의원들 "강제징용 판결 수용 못해", 김병준 "우린 늘 피해자"

긴급속보

긴급속보 닫기